평화교육평화이음이 파란만장 2015 -1년간의 동아시아 프로젝트를 마무리하며-

파란만장 2015

-1년간의 동아시아 프로젝트를 마무리하며-



이은서 (평화이음이 4이화여자외국어고등학교 1학년)


 

평화이음이의 일년살이 ver. 2015

어느덧 내가 평화 이음이로 활동 한지 3년이 되었고올해는 정말 많은 일들이 있었다평화이음이의 대표라는 큰 자리를 맡기도 했고동아시아 평화와 관련해 북중접경지역을 직접 방문 해보기도 하고또 사회적으로 큰 사건들도 많이 일어나서 이음이들이 아주 바쁘게 움직였던 것 같다그래서 지난 2년과는 달리 올해는 우리가 한 다양한 활동을 가지고 어떤 결과물을 이끌어낼지 정하기 어려웠다광범위한 한 해 주제 안에서 이것 저것을 다 알고 가려다 보니 일만 벌려놓고 결과는 없게 되는 비극이 발생할까 좀 두렵기도 했지만영상매체를 통해 우리 또래의 청소년들에게 올해 우리가 다뤘던 여러 문제들을 효과적으로 전달해보자는 방법으로 결론을 맺었다그래서 2015년 12월 말 지금정말 바쁘게 영상 작업을 하고 있다.


간략하게 한 해를 돌아보자면

올해 2평화 이음이 6기를 처음 만나서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하고 3월까지는 올해 계획을 세우며 작년 활동을 마무리 하는 일을 했다. 4월 모임부터는 본격적으로 올해 주제인 위안부 문제해결 및 동아시아 평화에 대해 알아가기 시작하며 다큐멘터리 <눈길>을 시청하기도 하였다. 5월에는 전쟁과여성인권박물관에 방문하여 정대협 관계자분에게 자세한 이야기도 들었었고, 7월에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다룬 책이나 기사를 읽고 세미나를 열었었다그리고 8월에는 동아시아의 평화에 대해 더 알고직접 몸으로 느끼자는 취지로 이음이들의 대부분이 북중접경지역 평화기행에 다녀오고 수요시위에 참여했으며 9월부터 현재까지는 영상을 통해 무엇을 전달할지어떤 형식으로 제작할지에 대해 열심히 이야기 중이다그 중에서도 가장 인상적인 일정을 이야기해보려 한다.

 


또 하나의 잊지 못할 경험북중접경지역 평화기행.

북중접경지역 기행은 정말 나에게도다른 이음이들에게도 다시는 할 수 없는 뜻 깊은 경험이었다비가 산발적으로 내려 백두산 천지를 보지 못할 까봐 가슴을 졸였고 마지막 날 저녁에는 웃지 못할 해프닝도 있었지만 백문이불여일견이라는 말처럼 한국북한중국에 관련된 논문이나 책을 한 자 더 읽는 것 보다 느끼고알아가는 것이 많았다그 동안 남북한의 통일문제에 대해서 많이 이야기 했음에도 불구하고 몰랐던 사실들압록강은 공유지라는 것중국과 북한특히 단동과 신의주의 교류는 생각보다 활발하다는 것이나 북한 사람들도 잘 사는 집이면 스마트폰을 사용 한다는 등의 많은 이야기들을 그 현장을 직접 보며 확인하였고 북한 사람들과 같은 호텔에서 자고아침식사도 같은 홀에서 하는 등 생소한 경험을 많이 하였다중국에 남아있는 고구려의 유적지들을 보면서 중국의 역사왜곡 현장도 생생하게 느낄 수 있었다.


 

사진설명 : 7월 북중접경평화기행 중 압록강에서 북녘땅을 배경으로 모인 평화이음이

 

평화이음이역사의 현장에서 배우다

이렇게 기행을 다녀온 직후, 8월 12일에 중요한 수요시위가 있어 다시 모였었다그 날이 제3차 세계 일본군 위안부’ 공동 행동일 이어서 수요 시위가 끝난 후에도 희망나비 서포터즈와 함께 일본 정부의 사죄를 촉구하는 발언을 하며 나비 행진도 했었다직접 만든 피켓을 들고 시위하고행진하며 착잡하면서도 죄송스러운 감정이 들었고행진을 하다 광화문 세월호 광장에 멈춰 시신 미수습자 가족 분의 말씀을 들었을 때는 서로 다른 이유로 투쟁하고 있지만 어떤 불의에 맞서고 있다는 것이 서로에게 많은 힘이 되었다, 9월 19일에는 홋카이도 강제노동 희생자 유골 귀환: 70년만의 귀향에 참여해 장례식에서 이음이들이 위패를 들었다. 70년만에 돌아 오신 분들의 장례식을 대신 치르면서 이런 역사가 우리에게 있었다는 것을 다시금 깨닫게 되었고 동아시아의 역사 왜곡과 관련해 조사하는 대학생 분들을 만나 많은 도움을 받기도 했다이외에도 10월 역사교과서 국정화에 대해 각자 자신의 의견을 SNS에 공유하기도 했고그 연장선상으로 영상을 만들고 있다.


 

사진설명 : 8월 수요시위에 참여한 평화이음이



사진설명 : 9홋카이도 강제노동 희생자 유골 귀환: 70년만의 귀향에 위폐를 들고 참여한 평화이음이

 

이렇게 1년 동안의 활동이 마무리 되어 가는데 많이 부족한 대표를 따라와 준 이음이 들에게 한없이 고마울 뿐이고영상 제작에 관해 열심히 회의하고 피디님께 조언도 얻고 있어서 어떤 영상들이 나올지 가슴이 두근두근 거린다지금 이 글을 읽는 분들도 이음이들이 열심히 만들고 있는 동아시아 평화를 위한 영상을 꼭 봐주셨으면 좋겠고함께 볼 수 있는 기회도 생겼으면 좋겠다고 한번 바래본다. 


어린이어깨동무는 UN경제사회이사회의 

협의적 지위를 인정받은 NGO(비정부 기구)입니다.


(사)어린이어깨동무  

대표자: 이기범 

사업자등록번호: 101-82-08349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윤선 (nschild@okfriend.org)
호스팅제공자: (주)누구나데이터


(03069)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10길 5 어린이어깨동무

TEL  02-743-7941, 7942  |  FAX  02-743-7944 

Email  nschild@okfriend.org

어린이어깨동무는 UN경제사회이사회의 

협의적 지위를 인정받은 NGO(비정부 기구)입니다.


(사)어린이어깨동무  

대표자: 이기범 

사업자등록번호: 101-82-08349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윤선 (nschild@okfriend.org)
호스팅제공자: (주)누구나데이터



(03069) 서울특별시 종로구 성균관로10길 5 어린이어깨동무

TEL  02-743-7941, 7942  |  FAX  02-743-7944 |  Email  nschild@okfriend.org